식욕억제제 드셨다가 끊은 분들 중에 요요 안오신분 있나요??조언부탁해요ㅠ

430683No.67542017.09.27 22:13

3년전 다이어트하는 중에 정체기가 와서 식욕억제제를 먹기시작했는데요 (지금 그때의 저로 돌아가면 뜯어말리고 싶네요ㅠ)

그때 약에 손대고 살은 좀 뺐었지만 그후에 약을 안먹으면 또 살찔거같은 두려움이 심했어서 끊질못하고 2년간 의존하고 있다가
평생 편두통 멀미라곤 모르고 살았는데 작년에 없던 차멀미랑 편두통이 심해지길래 원인은 약 밖에 없구나 싶더라구요

그래서 이러다간 진짜 건강에 큰일나겠다 싶어서 작년 6월달에 약을 끊었었죠

문제는 그때부터였어요
약의 부작용이 안먹으면 심하게 무기력해져요
그리고 약 먹는동안 못먹었던 식욕들이 폭발해서 나도 모르게 이성을 놓고 미친듯이 먹어요

그렇게 10키로 빼고 약 끊은지 딱 1년만에 30키로요요가 왔어요

살면서 뚱뚱하단소리 들어본적없는데 이젠 뚱뚱하단 소리가 거슬리지않을 정도로 아니 정확히 말하면 익숙해졌을 정도로 들어요
옷장에 옷은 전부 작아져서 입을 수 있는 옷이라곤 큰 박스티에 청바지뿐이에요

이럴거면 왜 그 고생을 했는지...진짜..ㅋㅋㅋ

근데 지금 생각해보면 약먹기전엔 식욕을 그래도 참을 수 있는 자제력은 어느정도 있었는데 약을 끊고나니 그런 자제력이 완전히 사라졌어요

안 배고플때는 진짜 다이어트해야지 다짐하고 다짐하는데 배고파지면 이성을 놓고 먹어요
정말 이성을 놓고 먹는다는 표현이 맞겠네요

그리고 먹고 또 후회해요 인생 패배자 돼지 이런 자괴감에 빠지고 이런 반복이네요

약끊고 그래도 난 맘만 먹으면 언제드 다시 살 뺄 수 있어 라는 자신감에 빠져 살았었는데 지난 일년을 돌이켜보니 아니더라구요

다시 약을 먹으면서 단기간에 승부를 보고 끊을까 하는데 약먹을때, 그리고 끊었을때 부작용들이 두려워서 고민이 되네요...

위에서 말한 부작용말고도 다른부작용이 많거든요ㅠ

어떡하는게 좋을까요 정말..ㅠ
좋아요 0 0
댓글 불러오기
이전891892893894895다음